국제저널 무형유산 17호 발간

민박월간 민속소식웹 내지 이미지 © 민속박물관

국립민속박물관을 대표하는 영문학술지인 『국제저널 무형유산(International Journal of Intangible Heritage)』 제17호가 7월 15일 발간되었다. 이 저널은 무형유산의 이해를 증진하고 관련 연구, 조사 학술교류를 위한 소통의 공간으로 ICOM(국제박물관협의회)의 지원 아래 2006년부터 국립민속박물관에서 발간하고 있다.

이번 17호에는 17개국에서 35편의 논문이 투고되었다. 1차 편집위원회의 심사와 2차 3인의 관련 전문가 심사 그리고 최종 3차 재심을 거쳐서 10개국 14편의 논문이 게재되었다. 논문의 심사는 작년(2021년) ICOM과 공동으로 합의한 발간규정에 따라 진행되었다. 심사 기간은 이전보다 길어졌으나 심사의 전문성과 공정성이 강화되어 저널의 발전이 기대된다. ICOM은 멤버십으로 운영되는 비정부 국제기구로 박물관 활동을 위한 표준 규범을 제정하고, 글로벌 네트워크와 상호 협력 프로그램을 통해 공공의 문화의식을 높이고 세계 박물관 전문가의 목소리를 전달한다. ICOM은 1946년 파리에서 설립하여 1947년 멕시코에서 1회 총회를 개최하였다.

현재(2022년 7월 15일 기준) 138개국 44,686명의 전문가가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118개국의 ICOM 국가위원회가 있다. 따라서 ICOM은 박물관 분야에서 유일한 글로벌 조직으로 세계 박물관을 대표하며 그 위상이 높다. 2022년에는 체코 프라하에서 ‘박물관의 힘(The Power of Museums)’이라는 주제로 26회 총회(2022.8.20.~8.28.)가 개최된다. 우리 국립민속박물관에서는 정기회의와 총회에 참석해서 ‘국제저널 무형유산’ 발간 보고 및 홍보 활동을 하고 있으며 체코 프라하 총회에도 참석한다.


[글 원문 보기]